목사컬럼

  • 목사컬럼
  • 목사컬럼
  • 아직도 미국은 세상에서 가장 살기 좋은 나라이다조회수 : 729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9년 6월 5일 19시 49분 27초
  • 안녕하세요?

     

    잘 알고 지내는 교수님이 다음 글을 보내 주셨습니다.

     

    좌익들이 가장 폄하하면서도 자기 자식들을 다 유학 보내는 나라가 바로 미국입니다.

     

    미국의 특징은 기독교 정신에 입각해서 철저하게 자유 민주주의 시장 경제 정책을 편다는 것입니다.

    전 세계에서 거의 유일하게 사회주의(공산주의)를 반대하는 나라입니다.

     

    주님께서 우리 나라에도 다음과 같은 정신을 소유한 사람들을 이 땅에 많이 주시기를 기도합니다.

     

    어느 6.25 참전 용사의 장례(백동흠 목사)

     

    저는 미국이 참 좋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살면 살수록 미국이 좋아지고 있습니다.

    미국의 부와 번영 그리고 사회보장과  안정된 질서도 참 좋습니다만

     

    더 좋고 귀한 것은 국가에 대한 존엄과 귀한 가치에 대한 자세입니다.
    그리고 그러한 가치가 소시민의 삶속에 배어 있는 모습이 너무 위대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5월 25일 장례식이 있었습니다.
    어느 이름 없는 무명의 노인입니다.

    90살로 인생을 마감하신 분입니다.
    유족이라고 딸 하나 있는데 타주에 살고 있고
    병으로 장례식에 함께 할 수 없었습니다.

     

    양로원에서 외롭게 홀로 오랜 세월 살다가
    죽음을 맞이한 90먹은 노인입니다.

     

    이미 20여 년 전
    오하이오 주 신시내티에 소재한 스프링 그로브 묘지 측에 자신의 장례에 대한 모든 경비를 지불했습니다.
    그리고 장례식까지도 의탁했습니다.

     

    그의 이름은 헤즈키아 퍼킨스였고 한국의 6.25 참전 용사였습니다.
    장례식을 책임진 묘지 측은 참전 용사의 장례식에 지역 주민이 참여할 것을 알리기로 했습니다.

    바로 그 전날인 5월 24일입니다.


    “건강상의 문제로 장례식에 참여할 수 없게 된 유가족들을 대신하여 젊은 시절 한국을 위해 싸운 미 군인의 상주 역할을
    부탁드립니다.”

     

    5월 25일

    놀라운 일이 있어났습니다.

     

    수천 명의 사람들이 찾아 온 것입니다.
    한 번도 본적이 없는 관계입니다.
    90 먹은 늙은 노인입니다.
    먼 옛날 70년 전에 참전한 사람입니다.
    장성도 장교도 아닙니다.
    전쟁 영웅도 아닙니다.

     

    그런데 존경과 경의를 표하기 위해
    지역의 시민들이 수천 명이 몰려 온 것입니다.

     

    포트 부대의 군인들이 성조기를 접어 유가족에게 전달하는 국기 의식을 정식으로 거행했습니다.
    군악대의 나팔 연주 백파이프의 어메이징 그레이스
    수백 대의 오토바이의 호위 속에
    수백 대의 차량 행렬 제복을 차려 입은 퇴역 군인들의 엄숙한 경례

    장례식이 끝난 후 2시간이 지나도록 끊이지 않는 조문의 행렬

    이 모습들은 감동의 물결이었습니다.

     

    스프링스 그로브의 묘지 측은 성명을 통해

     

    “참석자들의 모습에 숙연했으며
    우리 지역의 사회와 시민이 너무 자랑스럽다고 말했습니다.”

     

    저는 이 과정을 보면서 눈물이 났습니다.

    그래 이것이 미국의 정신이지…….

    위대한 시민의 의식이지…….

     

    너무 고마운 나라 그 시민의 위대함을 느끼었습니다.

     

    서해 수호의 날에 올해도 작년에 이어 대통령이 불참했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우리 대한민국이 왜 이리 작게 보이는지 우리 대한민국의 국군이 왜 이리 초라해 보이지
    우리 대한민국의 대통령이 왜 이리 볼품없어 보이는지
    마음이 많이 아프고 안타까웠습니다.

     

    이럴수록 더욱  실망하지 말고 
    더욱 나라와 민족을 위해
    기도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