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도컬럼

  • 커뮤니티
  • 성도컬럼
  • 방황하는 친구에게조회수 : 225
    • 작성자 : 박혜영
    • 작성일 : 2022년 12월 23일 10시 42분 22초
  •          이 해도 저물어 가네

             우리의 인생도 저녁이지

             이젠

             놓아야 할 때

             그게 기쁨이든

             그게 고통이든

     

          하늘과 땅 사이에

          단 하나 남는 건

          우리의 영원한 생명

          진실은 오직 하나뿐

          하나님이 하신 불변의 약속

     

             연극의 막이

             닫히려 하네

             하나님이 펼쳐오신

             장대한 세상 구속의 드라마

     

          친구여

          이제는 진실을 

          말하지 않을 수 없네

          초림의 때처럼

          아무도 생각지 못한 때

          주님의 재림도

          더한 무관심의 밤에 묻힌 채

          그렇게 오고 있다네

     

             준비가 됐나

             오늘 밤이 그 밤이 돼도

             그분 앞에 설 수 있을까

             아니면

             영원한 어둠 속에

             그 많은 의문들로 몸부림치며

             그분의 사랑의 흔적 

             하나도 없는

             영원한 절망을 견디며 살 수 있을까

     

          친구여

          내가 이 말을 전해 줄

          단 하나의 벗이기에

          참다 참다 말하려네

          피를 토하듯 말하겠네

     

             겨울이 가면

             어김없이 오는 봄보다

             더 확실하게

             주님 다시 오신다네

             깨어

             잠시만 둘러봐도

             밤 이미 깊어

             새벽이 오려하네

     

          부디 이 친구의 말

          헛되이 듣지 마시게

          우리의 긴 우정이

          저 아름다운 

          영원의 여정으로 함께하기를!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텔레그램으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